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LOG main image
전체 글 보기 (716)
이런저런글 (200)
농촌이야기 (106)
꿈꾸는아이들 (72)
들꽃마당 (84)
보령여행 (61)
사진 한 장 (176)
커피 (17)
Marty Carvel
들꽃마당 μ..
헌책방과 헌책방 나들이의 매력
삶의 여백
1년만에 만난 우아한 청노루귀
비바리의 숨비소리
158,807 Visitors up to today!
Today 17 hit, Yesterday 28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18. 6. 25. 00:16

지난 23일(토) 부여군 양화면 송정마을 여행을 했습니다. 도깨비불 'FREE FESTIVAL' 때 즉석 제안에 즉석 응답, 그리고 날짜를 정해서 출발했습니다.

부여군과 서천군 경계에 있는 송정마을은 현재 30여 가구가 사는데 대부분 70~80대 주민들입니다. 그래도 의욕을 가지고 창조지역사업에 도전해서 '그림책 읽는 마을 찻집 조성' 프로그램을 3년에 걸쳐 주민들이 한마음으로 훌륭하게 진행했습니다. 그 결과물로 개인의 이야기를 담은 개인 그림책 23권을 출간했습니다. 그리고 송정마을을 배경으로 한 창작 그림책을 모두 3권으로 출간했습니다. 채록한 이야기만 150시간, 원고지 약 3000매. 무엇보다 이야기를 있는 그대로 기록하는 것을 원칙으로 삼았습니다. 농촌 특유의 묘사, 이야기 방식이 그 자체로 감동과 상상을 불러일으킵니다.

그림책 마을 여행은 무척 유쾌했습니다. 멋진 이장님의 안내는 여행의 품격을 드높였습니다. 지금도 즐거움이 머리 속을 꽉 채웁니다. 여행 사진입니다.

1. 도착 및 마을 쉼터 '청룡'에서 맛있는 점심 - 점심은 송정마을에 미리 주문했고, 도착해서 주문한 도시락을 받았습니다.














































2. 마을 인근 '송정저수지' 탐방




























3. 마을 쉼터 '청룡'에서 마을 이야기 듣기







*송정마을 이장님 마을 설명



4. 마을 여행 출발
































5. '그림책 마을 카페'에서 차 한 잔~


























6. 할아버지 할머니 그램책 읽어주기









박지순 할머니 '그리운 야학당'


















*이만복 할아버지 '나는 농부여'







7. 다시 올 것을 기약하며




사진으로 말할 수 없는 감동이 있는 마을이었습니다.
여러분과 함께 다시 가고 싶습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