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LOG main image
전체 글 보기 (706)
이런저런글 (196)
농촌이야기 (106)
꿈꾸는아이들 (72)
들꽃마당 (84)
보령여행 (60)
사진 한 장 (171)
커피 (17)
Marty Carvel
들꽃마당 μ..
헌책방과 헌책방 나들이의 매력
삶의 여백
1년만에 만난 우아한 청노루귀
비바리의 숨비소리
157,770 Visitors up to today!
Today 4 hit, Yesterday 12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13. 6. 25. 23:29

낙동초등학교 1학년, 2학년 아이들이 홍성 장곡 누에 마을로 오디를 따러 갔습니다.

야생 오디나무와는 다르게 넓게 펼쳐진 뽕나무밭에서 손바닥이 오디 물감에 물들도록

큰 오디를 잔뜩 땄습니다. 입가에도 오디 자국들이 남아 있었습니다.


(*사진을 클릭하면 조금 더 큰 사진으로 볼 수 있습니다.)




누에 마을 뽕나무밭에 도착하자마자 오디 따기 시작!!!

이 뽕나무밭은 화학비료와 농약을 사용하지 않는 유기농법으로 지난 30여 년간 일구어 놓은 곳입니다.







이렇게 큰 오디도 있구나!!






일단 입에도 하나 넣고...






문주와 민정도 오디 따기 삼매경에 빠졌습니다.






주은이는 패션감각을 살리고...






집중...






벌써 이렇게 담았네요...^^






따는 즐거움






담는 즐거움






먹는 즐거움






마치 밀림의 사나이처럼...






내가 딴 것 좀 보세요...(1)






내가 딴 것 좀 보세요...(2)






비닐 장갑을 바꿉니다.






담아서 정리하고... 승진이는 세 상자를 땄습니다.


















흔적(1) .. 오디가 입으로 다 들어갔네요...^^






흔적(2) ..






보기 좋으라고 아직 익지 않은 빨간 열매도 넣었나 봐요.












오디 농부의 손












상자에 정리












이제 마무리하는 시간입니다.






즐거운 오디밭에서 사진 한 장... 찰칵!!!





이렇게 낙동초등학교 1학년과 2학년의 오디 따기 체험이 끝났습니다.

날씨도 비를 약간 머금은 흐린 날이어서 오디 따기에는 아주 좋은 시간이었습니다.

모든 아이가 통통하게 영글은 오디보다 더 영글게 잘 자라기를 바랍니다.




.

.

.






오디는 포도당을 비롯한 과당 비타민 칼슘 등이 풍부해서 

예로부터 강장제로 알려졌으며, 특히 간장과 신장의 기능을 좋게 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리고 류머티즘 치료에도 쓰이며, 혈당과 콜레스테롤 저하 효과도 있다고 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