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LOG main image
전체 글 보기 (651)
이런저런글 (177)
농촌이야기 (99)
꿈꾸는아이들 (72)
들꽃마당 (81)
보령여행 (57)
사진 한 장 (148)
커피 (17)
Marty Carvel
들꽃마당 μ..
헌책방과 헌책방 나들이의 매력
삶의 여백
1년만에 만난 우아한 청노루귀
비바리의 숨비소리
146,732 Visitors up to today!
Today 10 hit, Yesterday 189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16.11.08 00:15

12년째 농촌 축제를 했습니다. 


가보면 별로인 것 같은... 그렇지만, 

찬찬히 그 시간 안으로 들어오면 다른 곳에서는 체감하기 어려운, 

그냥 이것저것 막 먹을 것도 있고... 

은근히 체험해 볼 수 있는 것들도 있고, 부드러운 풀내음을 맡으며 

제법 싱싱한 숲길을 걸어볼 수 있는 즐거운 농촌의 바람이 스치는 축제입니다.

제 말이 아니라 축제에 오고간 분들의 이야기입니다...^^ 


이름은 '온새미로축제'.


특히 이번엔 커피 제자(?)들인 

천수만 어부들이 바다에서 고기 잡는 것을 포기하고... 

축제장에서 핸드드립커피 봉사를 했습니다. 


'어부의 커피'를 아시는 지요.^^ 

조금은 비릿할 것 같지만, 그러나 오히려 

바다향이 커피와 기가막히게 어우러지는 커피입니다. 

천북에 오시면 언제라도 공룡의 섬에서 어부의 커피를 마실 수 있습니다~


온새미로축제 다음 날인 6일 오후에는 

대천해수욕장 광장에서 많은 사람들과 어부의 커피를 나눴습니다. 

바다가 금새 커피로 채워졌습니다. 참 유쾌한 날이었습니다. 


그 모습도 사진과 게시했습니다. 한 번 보시기 바랍니다..


유쾌한 바람을 타고 보령이 지금 커피로 물들고 있습니다..^^ 

이제 대천 시내에 90평 정도 '말통커피 컬쳐스'가 문을 엽니다. 

커피와 문화가 만납니다. 

언제라도 보령에 오시면 

제가 따뜻한 커피 한 잔 드립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